홍보센터 > 보도기사
반기 연결 영업이익 37억원… “9분기 연속 흑자행진”
관리자 2019.08.14
373  

IoT 지능형검침(AMI) 솔루션 전문업체인 누리텔레콤(대표이사 김영덕)1분기에 이어 연결 반기누적 37억원 영업이익 흑자를 기록해 9분기 연속 흑자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연결 반기실적은, 매출액 640억원, 영업이익 37억원, 당기순이익 22억원을 기록했다. 별도 반기실적은, 매출액 409억원, 영업이익 33억원, 당기순이익은 23억원이다.

전년동기 대비 연결기준 매출액과 영업이익 각각 (-)39.2%(-)75.5% 감소했다.  

 

전년동기 대비 실적편차가 큰 이유는, 지난해 실적을 크게 향상 시켰던 노르웨이 AMI 프로젝트가 완료됨에 따라 올해는 영업이익이 큰 폭으로 감소하였다.

 

주요 종속회사인 모임스톤 역시 기존 주력사업인 인터넷 전화기(VoIP) 외에 신규사업으로 추진중인 전력 IoT 제품군인 스마트 미터 매출이 반기실적에 반영되면서 전년 대비매출이 상승하였다.

 

 

김영덕 사장은,

현재 아시아 및 중남미 AMI 및 신재생에너지 시장을 신규로 개척하기 위해 10여개

해외 프로젝트의 사업성 및 협력 방안 검토 등 지속적으로 해외 영업활동을 하고 있으며,

올해 세종시 5-1지구의 에너지 정보 및 에너지 거래 플랫폼 개발사업을 통해서 스마트에

너지 시티 사업을 신규 사업으로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최근 자사주 신탁계약 체결 결정을 통해 주가안정을 통해 주주가치 제고를 위한

정책도 지속적으로 추진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